2024.06.16 (일)

  • 맑음동두천 21.7℃
  • 맑음강릉 23.9℃
  • 맑음서울 23.0℃
  • 구름조금대전 22.9℃
  • 구름많음대구 26.5℃
  • 구름많음울산 22.2℃
  • 구름많음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0.2℃
  • 구름많음제주 23.0℃
  • 맑음강화 20.2℃
  • 구름많음보은 19.6℃
  • 구름많음금산 21.2℃
  • 구름많음강진군 22.2℃
  • 구름많음경주시 22.6℃
  • 구름많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사회

강진군새마을회 연말 사랑의 고추장 나눔 봉사

고추장 600여 통, 경로당과 복지회관에 전달

    

강진군새마을회(회장 박종재)는 지난 16일부터 17일까지 이틀간 오감통 새마을자원봉사단 운영지원센터에서 강진군새마을회 지도자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사랑의 고추장 담그기 행사를 진행했다.

 

고추장 담그기 행사에는 고춧가루 260, 찹쌀 220kg이 들어갔으며 메줏가루, 물엿 등을 넣고 전통 방식으로 고추장을 만들어 총 2용기 600여 통에 나누어 담았다.

 

강진군새마을회는 매년 꾸준히 사랑의 고추장을 담가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에 전달 해왔다. 올해는 600여 통의 고추장을 11개 읍면 293개 마을의 경로당과 복지회관에 전달해 따듯한 연말을 함께 나눌 수 있도록 했다.

박종재 회장은 이번 사랑의 고추장 담그기 행사를 통해 군민들이 다시 한번 주변 이웃들을 돌아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강진군새마을회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주변 이웃들과 온정을 나누며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강진군새마을회는 사랑의 이불 나누기, 주택 수리 봉사활동, 푸른 숲 가꾸기, 홀로 사는 어르신 생신상 차려 드리기, 떡국 나눔 행사 등을 통해 지역공동체 화합에 앞장서고 있다.

 

 

사진설명 : 강진군새마을회가 지난 16, 연말 사랑의 고추장 나눔 행사를 위해 고추장을 담그고 있다.





의정

더보기

LIFE

더보기
“군인은 국가가 필요할 때 군말 없이 죽어주도록 훈련되는 존재”라고 말한 임성근 전 해병대 제1사단장 [today news] 강향수 취재본부장 지난해 수해 현장에서 실종자 수색을 하다 숨진 채수근 해병의 어머니가 아들의 1주기(7월19일) 전에 사건 진상 규명과 재발방지 대책을 수립해달라는 간절한 심경을 담은 편지를 언론에 공개 했다. [채수근 상병 어머니 편지 전문] 고 채수근 엄마입니다. 저희 아들 장례기간 중 국민 여러분들께서 함께 위로해 주시고, 윤석열 대통령님과 국가에서도 수근이 에 대한 최대한 예우를 해주신 점에 대해서 다시 한 번 감사하다는 말씀을 먼저 올립니다. 지금까지도 멀리 현충 원까지 오셔서 수근이를 찾아봐 주시는 모든 분들께도 고개 숙여 깊이 감사드립니다. 조금 있으면 저희 아들 1주기가 다가오는 시점에서 그동안 참아왔던 엄마의 심정을 조금이나마 표현해야 살 것 같아 몇 글자 적어봅니다. 저는 늦은 나이에 결혼하여 남원과 서울 신사동에 있는 산부인과를 왕복 8시간 다니며 어렵게 가져 2003년 1월에 저희 아들을 출산하였습니다. 버스를 타고 다니면서 장시간 차를 못 타 멀미를 해가며 힘들어서 울기도 많이 울고 한 번 유산 후 어렵게 출산을 하여 병실에서 너무나 좋아 행복함에 뜬눈으로 아이만 쳐다보며 아침을 맞이했습니다. 어렵게 얻은 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