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9℃
  • 구름많음강릉 21.5℃
  • 구름많음서울 26.4℃
  • 대전 24.2℃
  • 흐림대구 21.6℃
  • 구름많음울산 23.8℃
  • 광주 21.0℃
  • 흐림부산 22.0℃
  • 구름많음고창 21.7℃
  • 제주 21.6℃
  • 구름많음강화 26.3℃
  • 흐림보은 21.6℃
  • 흐림금산 22.5℃
  • 구름조금강진군 21.0℃
  • 흐림경주시 23.0℃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사회

광주 대성초, '6·25 참전용사 45명 배출' 호국보훈행사 열려

-김경우 예비역 하사 등 12명의 참전용사·유족에게 화랑 무공훈장 수여

[투데이전남=최성훈 기자] 6·25전쟁 70주년을 하루 앞둔 24일 광주 남구 대성초등학교에서 참전용사의 희생과 헌신을 기리는 군 당국의 호국보훈행사가 열렸다.


서욱 육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열린 이 날 행사에는 이용섭 광주시장과 참전용사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대성초등학교는 6·25전쟁 당시 45명의 참전용사를 배출한 곳으로 서 총장의 출신 학교다.


서 총장은 6·25 전쟁 당시 철원 백마고지 전투와 김화 저격능선 전투에 참전했다가 왼쪽 눈을 잃은 김경우 예비역 하사 등 12명의 참전용사와 유족에게 화랑 무공훈장이 수여했다.


이날 수여한 무공훈장은 6·25전쟁 당시 긴박한 전투상황으로 약식 증서만 받고 훈장을 받지 못한 대상자와 유가족에게 전해지는 것으로, 육군은 1955년부터 11만여명에게 훈장을 전달했다.


또 이 학교 출신 참전용사의 이름이 새겨진 명패를 학교 측에 증정했다.


서 총장은 "영광스러운 대한민국의 역사는 호국영웅의 피와 희생으로 쓰였다"며 "세계를 선도하는 일류 국가의 토대 역시 호국영웅의 헌신으로 다져졌다"고 강조했다.


이어 "육군은 선배님들의 군인 본분 정신을 이어받아 강하고 자랑스러운, 그리고 함께하는 육군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Today news/최성훈 기자




의정

더보기
전승일 서구의원 발의, 이동불편노인 관련 조례안 상임위 통과 [투데이전남=최성훈 기자] 광주 서구의회 전승일 의원(농성1,2동,화정1,2동,양동,양3동)이 발의한 광주광역시 서구 이동불편노인 휠체어탑승설비 장착 자동차 공유 이용 조례안이 지난 15일 상임위원회에 통과 되었다. 이 조례안은 고령친화도시 서구의 새로운 노인복지정책사업의 제안으로 전국 1호 조례 발의로서 일상생활에서 이동에 불편을 느끼고 고령자를 대상으로 광주광역시 서구청 소유의 휠체어탑승설비를 장착한 자동차 공유 이용을 통하여 고령자의 이동 불편을 해소하고 가족이 함께 여가활동에 참여할 기회를 확대 시킴으로써 세대간에 화합과 소통을 목적으로 조례를 발의 하였다고 밝혔다. 조례의 적용범위는 만65세 이상 노인으로서 혼자 움직이기 불편하여 타인의 도움없이는 이동이 불편한 이동노인을 말하며, 휠체어차량 이용 신청일 현재 이용 대상자중 1인의 주민등록이 광주광역시 서구로 되어 있는 사람이 이용이 가능 하다라고 말했다. 휠체어차량을 이용하려는 사람은 이용 하려는 기간의 첫날 14일 전부터 7일 전까지 신청하여야 한다. 공휴일은 신청기간에 포함되지 않으며 동일한 이동불편 노인에 대하여 월 1회 공휴일 포함하여 5일을 이용 할수있다고 한다. 휠체어차량 운전은 만26세


LIF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