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9 (금)

  • 구름많음동두천 28.7℃
  • 흐림강릉 31.9℃
  • 흐림서울 29.1℃
  • 흐림대전 26.3℃
  • 대구 28.4℃
  • 울산 26.5℃
  • 광주 23.9℃
  • 부산 24.2℃
  • 흐림고창 24.9℃
  • 구름많음제주 28.9℃
  • 구름많음강화 27.9℃
  • 흐림보은 26.2℃
  • 흐림금산 25.8℃
  • 흐림강진군 24.5℃
  • 흐림경주시 29.8℃
  • 흐림거제 23.8℃
기상청 제공

종합

'필리핀 피해자들이 울고 있다'

고가의 한국어교육이 필요하다는 사기로 한국행을 유혹했다.

[plo어학원 입구 도로변]


 

.필리핀 실랑시에서 한국에 취업 하기위해 많은 주민들이 돈을들여 일정한 기간을 어학원을 다녀야 한국에 갈 수 있다는 어학원측의 일방적인 한국행티켓을 따 낼려고 긴행렬을 이루고 있다고 한다.

 

그러나 이어학원 수료자들이 약속이 지켜지지 않아 1인 시위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이들이 들고 있는 피켓에는


1.많은 필리핀근로자들이 plo학교의 거짓선동에 의해 피해를 입고 있다.


2.Dana Lee(이선숙)를 구속하라.


3.거짓말에 의해 보내어진 거액의 돈, 고가의 한국어교육이 필요하다는 사기로 한국행을 유혹했다.

4.현재8개월 넘게 한국행 대기 중이다

 

피해자들이 울고 있다라는 피켓을 들고 plo학교 앞에서 1인 시위 릴레이를 하고 있다.

피켓시위릴레이를 한 Donna씨와 Hendrix씨에 따르면

PLO학교 Dana Lee(이선숙)20235월초까지는 한국에 계절근로자로 보내주겠다고 2만페소씩 등록금을 받고 교육을 시켰으며, 우리는 한국에 가기위해 희망에 부풀어서 다니던 직장까지 그만두고 8개월이상 기다려왔으나 약속을 지키지 않아서 수백만 원씩 피해를 봤다.

 

따라서 필리핀근로자들은 집단으로 피해보상을 요구하며 고소, 고발 등 법적절차에 착수할 예정이다. 현재 교육을 이수한 피해자가 수 십명에 이르며 한국교민에 의해 마치 한국정부의 위탁교육기관으로 홍보하고 등록금을 사기친 행위는 한국정부에도 책임이 있다며 분개했다라며 실랑시에서 교민 R씨가 제보했다


 






LIFE

더보기
이재명 당 대표 출마 공식선언“일부 검사들, 국회 겁박 하는 것은 내란 시도 행위”, 탄핵 당위성 강조, 출마 회견서 직격 [today news 취재본부장 강향수]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가 10일 오전11시 연임에 도전하는 출마를 선언을 했다. 다음은 출마 선언 전문. 국민 옆에 이재명, 다시 뛰는 대한민국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사랑하는 당원동지 여러분! 어제보다는 오늘이, 오늘보다는 내일이 더 나을 거란 희망은 이제 과거의 유물이 되었습니다. 혁신 역량은 고갈되고 저성장의 악순환이 계속됩니다. 불평등과 양극화는 갈수록 극단화되고 있습니다. 상상하기 힘든 비극적 사건·사고들이 끊이지 않고, 먹고 사는 일에 온 신경을 기울여야 할 정도로 민생경제가 파탄 났는데, 그 누구도 책임지는 사람이 없습니다. 심야배송을 하던 택배기사는"개같이 뛰고 있어요"라는 카톡을 남기고 과로로 숨졌습니다. 도대체 누구를 위한 나라이며 무엇을 위한 사회입니까. 이렇게 살 수는 없습니다. 절망의 오늘을 희망의 내일로 바꿀 수만 있다면 제가 가진 무엇이라도 다 내던질 수 있습니다. 저 이재명이 이 자리에 선 이유입니다. 국민 여러분, 그리고 당원동지 여러분. 지난 주 영국은 14년 만의 정권교체가 있었고, 프랑스도 집권여당을 누르고 좌파연대가 총선에서 승리했습니다. 국민들이 진보냐 보수냐를 선택한 것이